서울 거주자 중 78.8% 집값 하락 희망, 상승 희망 7.7%에 불과(현재 수준 유지 13.5%)
서울 거주자 중 78.8% 집값 하락 희망, 상승 희망 7.7%에 불과(현재 수준 유지 13.5%)
  • 김상은 기자
  • 승인 2019.06.06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값 하락 희망자의 80.2%는 30% 이상의 집값 하락 원함(50% 이상 집값 하락을 원하는 희망자 37.4%)
현 주택 청약 제도의 개선 희망, 시장 자율에 맡겨야 56.6%(현재의 청약 제도 유지 27.5%)
서울 집값에 대한 의견
서울 집값에 대한 의견

 

엘림넷 나우앤서베이는 5월 24일부터 5월 30일까지 서울 거주 나우앤서베이 패널 대상(응답자 1039명)으로 서울의 집값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서울의 집값에 대한 의견을 물어본 결과 전체 응답자의 78.8%가 ‘하락해야 한다’를 선택한 반면, ‘현 수준 유지’ 및 ‘상승 희망’을 선택한 응답자는 각각 13.5%와 7.7%에 불과했다.

집값 하락을 원하는 응답자 중 희망하는 집값 하락률에 대하여 조사한 결과 ‘30%~50% 하락’ 희망자가 42.8%로 가장 많았고, ‘50% 이상 하락’ 37.4%, ‘10%~30% 하락’ 19.8% 순으로 나타났다.

현재의 주택 청약 제도에 관한 의견을 묻는 질문에 대해서는 ‘완전 후분양 전환 및 시장 자율에 맡겨야(54.2%)’, ‘현재 청약 제도 유지(27.5%)’, ‘잘 모르겠다(18.3%)’로 나타나 로또식 분양권 프리미엄과 부동산 투기를 조장하는 현재의 청약 제도를 완전 후분양 및 시장 자율에 맡기는 방식으로 개선되어야 한다는 의견이 압도적으로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설문은 서울 거주 나우앤서베이 패널 대상으로 진행되었으며 17~74세의 총 1039명(남성 513명, 여성 526명)이 응답하여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3.04%포인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